이야기
키워드

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

  • 어머니가 만들어 주신 손맛-대성식육식당
    청송 -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 청송맛집.청송여행.왼손으로비빔밥오른손으로비빔밥.돼지고기.소고기.고기가익어가요
    어머니가 만들어 주신 손맛-대성식육식당
    어머니가 만들어 주신 손맛대성식육식당김순연(59세) 씨는 꽃다운 나이에 시집와 남편과 함께한 지 벌써 40년이 되었다. 시골살림이라 이날까지 손에 물이 마를 날 없이 일해도 남편이란 사람은 수고한다는 다정한 말 한마디없다. 가끔 농사일에 시간을 내 식당을 도와주는 것 같아도 기실 이웃 단골들과 술 한 잔 나누는 것이
    · 2015-10-29 · 1,648
  • 인정으로 맛집을 꾸려온-장터식육식당
    의성 -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 의성여행.의성맛집.소고기.돼지고기.고기가익어가요
    인정으로 맛집을 꾸려온-장터식육식당
    인정으로 맛집을 꾸려온장터식육식당인연이란 것이 참 묘하다. 고향을 떠나 타지에서 직장생활을 하던 여인이 우연히 고향에 다니러 왔다가 한 남자를 만나 고향에서 새로운 터전을 일구며 삶을 꾸려나가게 되었다. 하늘이 맺어준 운명인 듯 보인다.장터식육식당을 꾸려가는 김효진 씨(37세), 그녀는 결혼 후 의성군 금성면 시장
    · 2015-10-29 · 1,512
  • 마늘요리 전문 맛집-의성마늘이야기
    의성 -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 의성여행.의성맛집.TV에나왔대.애들이랑갈만한곳
    마늘요리 전문 맛집-의성마늘이야기
    마늘요리 전문 맛집의성마늘이야기《삼국유사》에 곰이 쑥과 마늘만 먹고 100일을 버틴 후 사람이 되었다는 고조선 단군신화가 있다. 그러나 애초에 호랑이는 곰의 상대가 되질 못했다. 곰은 잡식성인데 비해 호랑이는 육식성인 까닭에 쑥과 마늘을 먹을 수 없다는 전제가 깔려 있기 때문이다. 하여튼 곰이 마늘을 먹고 웅녀가 되었
    · 2015-10-29 · 2,680
  • 시골 인심이 가득 담긴-논산칼국수
    의성 -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 의성여행.의성맛집.면발이호로록.왼손으로비빔밥오른손으로비빔밥
    시골 인심이 가득 담긴-논산칼국수
    시골 인심이 가득 담긴논산칼국수그녀의 고향은 충청도 양반 도시, 논산이다. 사계 김장생의 광산 김씨와 백의정승 명재 윤증의 파평 윤씨, 그리고 조선왕조실록에 가장 많이 등장하는 송시열의 은진 송씨가 세거하면서 그 기세가 만만치 않은 고장이다.그곳에서 칼국수 집으로 유명세를 떨치던 여인이 있었다. 그러던 어느날, 그
    · 2015-10-29 · 1,793
  • 한우, 그 이상의 맛-역전한우숯불
    문경 -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 문경여행.문경맛집.점촌역주변.점촌역주변맛집.소고기.고기가익어가요
    한우, 그 이상의 맛-역전한우숯불
    한우, 그 이상의 맛역전한우숯불평생 식당 말고는 다른 직업을 생각해본 적이 없는 사람들이 있다. 요리에 인생을 투자한 사람이기에 옆을 돌아볼 시간도 없었다. 군대에서 취사병을 한 경험을 시작으로 제대 후에는 레스토랑을 운영했고, 결혼을 하고서도 식당을 하고 있는 김형근(53세) 씨와 장미희(51세) 씨 부부다.역대 두 분
    · 2015-10-29 · 1,479
  • 자연산 잡어매운탕의 진수-세구기매운탕
    문경 -면서기가 추천하는 단골맛집 점촌역주변.문경여행.문경맛집.국물이
    자연산 잡어매운탕의 진수-세구기매운탕
    자연산 잡어매운탕의 진수세구기매운탕시계는 벌써 오후 2시를 가리키고 있었다. 식당 안으로 들어가자 한바탕 전쟁을 치른 흔적이 역력했다. 식탁 위에 빈 그릇들과 주방의 싱크대에 가득 담긴 그릇들에, 이리저리 흩어진 방석까지 합세해 절정을 이루었다.촬영을 위해 잡어 매운탕을 부탁했다. 그러자 누군가 주방 한 귀퉁이에
    · 2015-10-29 · 2,089